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Loading
-->
2014.04.08 04:57 - ttae

우아한 거짓말


우아한 거짓말


본가에서 아이를 맡아주신 덕분에 처와 함께 극장을 찾았다. 자유 시간이 주어지면 가장 먼저 영화를 보고 싶어하는 처는 나에게 김희애가 나오는 영화의 시간표를 알아보라고 했다. 


개봉 영화 소식에 어두운 까닭에 김희애가 영화를 찍었다는 말이 생소하게 들렸다. 검색을 해보니 문성근과 함께 출연했던 <101번째 프로포즈> 이후 20년만의 스크린 나들이라고 한다. 그녀가 한창인 시절 영화 작품을 많이 찍지 않은 것이 아쉬운 배우다. 하지만 젊은 나이에 과부가 되어 어린 딸들을 키우며, 그 중 하나를 학교 폭력에 의한 자살로 잃으며, 양아치와 같은 인물과 연애를 하는 인물 설정에는 뭔가 이질감이 드는 배역이었다. 


<우아한 거짓말>은 <완득이>와 같은 원작 소설가 김려령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한 같은 이한 감독의 영화다. 다문화 가정이라는 소재를 무겁지 않고 시종일관 유쾌한 웃음으로 그려냈던 <완득이>와 마찬가지로 집단 따롤림을 원인으로하는 자살이라는 문제를 슬프지만은 않고 담백하게 그렸다. 둘 다 원작을 읽어보지는 못했지만, 원작 소설이 가진 매력을 감독이 잘 풀어낸 것 같다. 


기회가 되면 원작가의 소설들을 읽어봐야겠다.


'영화 보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아한 거짓말  (0) 2014.04.08
그래비티(Gravity)  (0) 2013.11.25
숨바꼭질  (0) 2013.08.27
설국열차  (0) 2013.08.19

댓글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