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Loading
-->
2013.12.02 08:47 - ttae

로트링 라피드 프로 샤프를 지르다

간단한 메모를 종종하는 편인데, 볼펜도 연필도 사인펜도 왠지 불편하고 특별한 이유없이 샤프를 선호한다. 매니아들처럼 메커니즘이라던가 무게 중심을 따지는 편이 아니기에 1,000원 짜리 제도 샤프로 충분했는데, 최근 로트링 라피드 프로 샤프를 질렀다.


로트링 라피드 프로 샤프


4만원 가까이 하는 제품이니까 정말 질렀다는 표현이 적당할 것이다. 황동 재질이기에 무게감이 상당한데, 이런 값비싼 문구류는 처음이라 그 외의 감상은 없다. 사실 비싼 값을 하는지도 잘 모르겠다.


댓글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