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화 보고

미인도

 

신윤복이 여자였다는 설정으로 김홍도와 엮은 드라마 <바람의 화원>과 같은 소재로 만든 영화였지만, 애정과 정사씬에 보다 초점이 맞춰져있었다.

원작 소설을 읽지도 않았고, 드라마를 보지도 않았는데, 전체적으로 자극적인 장면들이 많아 지루하지 않게 보기는 했다.

물론 인간의 사랑과 쾌락을 향한 욕망에 주목한 이야기라는 것은 알겠지만, 너무 그것에만 치중했던 것이 영화를 너무 단조롭게 만들었다.

영상은 괜찮았지만, 결국 남는 건 김민선의 뒷태뿐이었다.

감독 : 전윤수
촬영 : 박희주
각본 : 한수련  전윤수
배우 : 김민선  김영호  추자현  김남길
한국 2008년

'영화 보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과속스캔들  (0) 2009.01.20
미인도  (0) 2008.12.19
공작부인: 세기의 스캔들(The Duchess)  (0) 2008.12.04
아내가 결혼했다  (0) 2008.1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