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화 보고

강철중: 공공의 적 1-1



개인적으로는 강우석 감독은 이야기 전달에만 신경을 쏟을 뿐, 영상에 대해서 거의 신경을 쓰지 않는다는 선입견을 갖고 있었다. 반응이 뜨거웠던 <실미도>에 대하여 큰 실망을 한 뒤에 다시는 강우석 감독의 영화를 보지 말아야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었지만, 장진 감독의 각본이라길래 그 둘이 모여 어떤 영화가 만들어진 것인지 호기심이 생겨 보게 되었다.

기대했던 것보다 매우 만족스런 영화였다. 장진 특유의 재기 발랄한 유머감각과 함께 강우석 감독의 연출과 생각보다 잘 어울어졌다. 강우석 감독의 이전 작품들보다 영상에 있어서도 신경을 많이 쓴 듯하고, 무엇보다 설경구를 필두로한 배우들의 연기가 볼만한 영화였다.

감독 : 강우석
촬영 : 김성복
각본 : 장진
배우 : 설경구  정재영  이문식  강신일  유해진  연제욱  이한  임원희
한국 2008년

'영화 보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2) 2008.09.16
강철중: 공공의 적 1-1  (2) 2008.09.16
쿵푸 팬더(Kung Fu Panda)  (0) 2008.07.16
섹스 앤 더 시티(Sex And The City)  (2) 2008.06.23
  • BlogIcon 1004ant 2008.09.19 11:15

    각본을 장진감독이 썼으니.... 뭔가 손을 댄 흔적을 남기고 싶었던 게 아닐가 합니다... 가끔 강우석감독과 함께 일하는 촬영감독은 힘들겠다 싶었는데 (다르게 보면 아주 편한 감독이겠죠?) ... 이번엔 덜 힘들었을 거 같네요..